콘텐츠목차

디지털영암문화대전 > 영암향토문화백과 > 삶의 주체(성씨·인물) > 근현대 인물 > 정치인·행정 관료·언론인

  • 김삼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영암 출신의 언론인이자 한반도 평화 통일 운동가. 김삼규(金三奎)[1908~1989]의 호는 형석(馨石)이고, 영암군 영암읍 서남리에서 태어나 영암 공립 보통학교를 다녔다. 1920년부터 일본으로 건너가 유학 생활을 하였으며, 1931년에 일본의 도쿄 제국 대학[東京帝國大學] 독문학과를 졸업하였다. 광복 후 『동아 일보』에서 근무하였고, 퇴사 후 일본에서 한반도 중립화 통...

  • 김준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남도 영암 출신의 독립운동가이자 정치인. 김준연(金俊淵)[1895~1971]은 영암 출신이며, 독립운동 당시 본적은 전라남도 영암군 서남리(西南里) 32번지이다. 일제 강점기에 언론 활동을 통한 항일 운동을 전개했으며, 광복 후 정계에 진출하여 국회 의원과 법무부 장관 등을 지냈다. 본관은 김해(金海), 호는 낭산(朗山)이다. 아버지는 김상경(金相逕)이며, 어머니는 청주 한씨(...

  • 김준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영암 출신의 행정 관료. 김준혁(金俊爀)[1912~?]은 영암군 영암읍 교동리 출신으로, 1940년에 경성 제동 공립 심상 소학교(京城劑洞公立尋常小學校)를 졸업하였다. 전라남도 곡성 군수, 화순 군수, 무안 군수 등을 역임하였다. 김준혁은 전라남도 내무국 지방과 주사로 공직 생활을 시작하였다. 이후 영암·영광·장성에서 내무과장, 전라남도청에서 공보과장·상공과장을 지냈다....

  • 박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영암 출신의 언론인이자 정치인. 박철(朴澈)[1928~2006]의 본적은 전라남도 영암군 군서면 동구림리이다. 조선 대학교 정치학과를 수료하였고, 조선 대학교 행정 대학원과 전남 대학교 경영 대학원을 수료하였다. 언론인이자 정치인으로 활동하였고, 국회 의원을 역임하였다. 박철은 『호남 신문』 편집국장 겸 논설 위원을 맡았으며, 『전남 매일』 편집국장을 거쳐 『전남 매일』...

  • 유인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영암 출신의 정치인. 유인곤(柳寅坤)[1904~1970]은 영암군 신북면 모산리 출신이다. 일본 와세다 대학[早稻田大學] 정경학부를 졸업한 후 만선 척식 회사(滿鮮拓植會社) 사원으로 재직하였고, 제2대 국회 영암 지역구 국회 의원을 지냈다. 유인곤은 1950년 5월 30일 제헌 국회에서 제정한 「국회 의원 선거법」에 따라 실시된 제2대 국회 의원 선거에 대한 국민당 후보로...

  • 이영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남도 영암 출신의 행정 관료. 이영의(李泳儀)[1927~2009]는 서호면 몽해리 출신으로, 전라남도에서 행정 관료로 공직 생활을 하였다. 조선 대학교 대학원 행정 연구 과정을 수료하였다. 전라남도 공무원 교육원 서무과장, 농정국 농지과장, 내무국 세정과장, 전라남도 기획 담당관, 민방위과장, 민방위 국장 등을 지냈고, 무안 군수와 함평 군수를 역임하였다....